코스피, 외국인 매수세에 2290선 눈앞…“IT 약진, 제약·바이오 등은 기술적 반등”

김은주 기자l승인2018.08.03l수정2018.08.03 18: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김은주 기자] 코스피 지수가 외국인의 '사자'에 힘입어 2290선을 눈앞에 뒀다.

3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2270.20)보다 17.48포인트(0.77%) 오른 2287.68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8.13포인트(0.36%) 오른 2278.33에 출발해 우상향 곡선을 그렸다.

▲ 코스피 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7.48포인트(0.77%) 상승한 2287.68 포인트,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7.43포인트(0.95%) 상승한 788.81포인트에 장을 마감한 3일 오후 서울 중구 KEB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뉴시스

이날 상승은 전날 지수가 1.6% 급락해 2270선까지 밀린 데 대한 기술적 반등으로 분석된다.

이재선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전날 애플 시총 1조 달러 달성 소식에 정보기술(IT)업종에서 실적이 받쳐주는 종목 위주로 상승했고, 제약·바이오 등 하락폭이 컸던 업종에서 기술적 반등이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1439억원 순매수했다. 개인(-891억원)은 장중 매도로 전환해 900억원 가까이 팔아치웠다. 기관도 806억원 순매도했다.

종이목재(3%)와 기계(2.19%), 화학(1.91%), 건설업(1.57%), 통신업(1.54%), 의료정밀(1.47%), 의약품(1.36%), 증권(0.94%), 운수창고(0.9%), 유통업(0.89%), 은행(0.89%) 등 대부분의 업종이 오른 데 비해 보험(-0.11%)만 내렸다.

종목 별로는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 삼성전자(0.44%), SK하이닉스(0.12%)와 셀트리온(0.18%), LG화학(4.27%), 삼성바이오로직스(3.70%), NAVER(0.41%), 삼성물산(0.83%) 등이 오르고 셀트리온(-0.36%), 포스코(-0.16%), 현대차(-1.20%) 등은 하락했다.

이날 코스닥 지수도 상승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781.38)보다 7.43포인트(0.95%) 오른 788.81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72포인트(0.60%) 오른 786.10에 개장해 등락을 반복했다.

뉴시스에 따르면 코스닥 시장에서는 개인이 홀로 128억원을 사들인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99억, 58억원어치 주식을 내다 팔았다.

시총 상위주는 CJ ENM(1.40%), 메디톡스(4.47%), 신라젠(1.20%), 나노스(4.27%), 바이로메드(4.74%), 포스코켐텍(0.78%), 에이치엘비(1.62%) 등이 오르는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0.11%)는 내렸다. 스튜디오드래곤은 보합세였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126.1원)보다 1.5원 오른 1127.6원으로 마감했다.

 
김은주 기자  ab770@daum.net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9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