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배스킨라빈스, ‘민트 초코 봉봉’ 누적 판매량 200만개 돌파

조승환 기자l승인2021.04.22l수정2021.04.22 12:0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조승환 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는 ‘민트 초코 봉봉’의 누적 판매량이 200만개(싱글레귤러 기준)를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일 출시 이후 20일만에 거둔 성과로, 배스킨라빈스의 역대 신제품 중 가장 많은 판매량을 달성하면서, 스테디셀러 ‘엄마는 외계인’을 제치고 전체 판매량 1위에 올랐다.

배스킨라빈스는 ‘민트 초코 봉봉’의 인기 비결로 맛과 품질을 꼽았다. ‘민트 초코 봉봉’은 ‘민트 초콜릿 칩’ 아이스크림에 ‘엄마는 외계인’의 ‘초콜릿 프레첼볼’을 넣어 진한 초콜릿 맛과 식감을 강화한 업그레이드 제품이다. 

고객과의 소통 마케팅도 판매를 촉진시켰다. 배스킨라빈스는 온라인 상에서 놀이처럼 자리 잡은 민트 초코 열풍에 화답하며, 광고, 뮤직비디오, 음원 제작 등으로 고객과의 공감대를 형성했다. 

실제로, 가수 ‘라비(RAVI)’를 모델로 한 ‘민초여 봉봉하라!’ 광고는 공식 유튜브 채널 ‘배라TV’에 공개 일주일만에 조회수 314만회를 돌파하며 배라TV 조회수 1위 영상에 올랐고, 여기에 뮤직비디오 영상 조회수까지 합치면 22일 현재까지 643만회에 달하는 수치를 기록했다. 라비와 함께한 음원 역시 음원 사이트 ‘지니 뮤직(Genie Music)’에서 5일 만에 스트리밍 300만 회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제품의 핵심 비쥬얼과 패키지 등에 영국 왕실의 ‘민트 로얄(Mint Royale)’ 콘셉트를 적용해 보는 재미도 선사했다. 
 
최근에는 기존 민트 초콜릿 아이스크림 대비 민트향이 3배 더 강력해진 ‘트리플 민초’ 아이스크림도 출시했다.

SPC그룹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민트 초코 봉봉’의 인기는 자신의 취향을 하나의 놀이로 즐기고 싶은 고객 숨은 니즈를 충족시킨 결과라 보인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맛있는 제품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활동들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승환 기자  shcho050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승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백범로 235, 5층(신공덕동, 신보빌딩)  |  대표전화 : 070 7817 0177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조희제 070-7817-0177 hjcho1070@naver.com
Copyright © 2021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