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 외국인 기관 사자에 상승...셀트리온헬스케어, 에이치엘비, 펄어비스, 케이엠더블유, SK머티리얼즈, 메디톡스 등 강세 vs CJ ENM, 휴젤, 헬릭스미스 등 하락 vs 스튜디오드래곤 보합

김은주 기자l승인2019.12.07l수정2019.12.07 12: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김은주 기자] 코스피가 상승했다.

6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2060.74)보다 21.11포인트(1.02%) 오른 2081.85에 마감했다.

▲ 뉴시스 그래픽

스닥지수는 이날 전 거래일(617.60)보다 10.50포인트(1.70%) 오른 628.10에 마감했다.

코스닥시장에서 개인은 2211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994억원, 287억원을 순매수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1.95%), 에이치엘비(0.51%), 펄어비스(1.20%), 케이엠더블유(2.56%), SK머티리얼즈(0.66%), 메디톡스(2.02%) 등이 강세로 마감했다. CJ ENM(-1.68%), 휴젤(-1.71%), 헬릭스미스(-0.98%) 등은 내렸다. 스튜디오드래곤은 보합 마감했다.

앞서 미국 뉴욕증시는 5일(현지시각) 미중 무역협상이 곧 타결될 것이라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발언에 상승반전했다.

이날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가 0.10%(28.01포인트) 소폭 상승한 2만7677.79에 거래를 마쳤다. S&P500지수는 0.15%(4.67포인트) 오른 3117.43을 기록했다. 기술주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0.05%(4.03포인트) 상승한 8570.70에 마감했다.

주요지수는 미중간 무역협상 관련 소식에 일희일비하는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투자자들은 1560억달러 물량의 중국 수입품에 대한 15% 추가 관세가 예정된 15일까지 누구도 상황을 정확히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서 강한 경계감을 드러내고 있는 상황이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감산합의체인 OPEC+의 총회 역시 월가의 시선이 집중된 부분이다. 블룸버그를 포함한 주요 외신에 따르면 사우디 아라비아를 중심으로 한 산유국들이 하루 40만~50만배럴의 추가 감산에 의견을 좁히고 있다.
김은주 기자  ab770@daum.net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기사
1
시원스쿨 자동암기펜 카카오페이지 시원스쿨 시원펜 대란 초성퀴즈 도대체 뭐지...“세상 좋아졌네 영어를 펜으로 공부한다고 ㄷㅎㄴㅇㅇㄷㄱㄱㅅㅍ 모두 포함" 과연 정답은
2
코스트코 휴무일, 둘째주 일요일 12일…“일산점과 울산점 제외하고 모두 휴무, 헛걸음 할뻔했네”
3
주연테크‧국영지앤엠, 이낙연 관련주 희비 엇갈려…특히 국영지앤엠 3% 상승
4
킵쿨 수드 대나무 토너 반값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돈을 준다고’...“피부의 겉과 속 ○○○○○○○” 과연 정답은
5
한국전력공사, 전통시장 '맞춤형 지원'...LED와 전동기 교체-상업용 고효율 냉장고·냉난방기 구입-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배전설비 정비-공용주차장 전기차(EV) 충전기 설치 지원 전기 요금 절감 사업 등 지원
6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 '에너지 절약 컨설팅 해드려요'...중앙시장-문창시장등 재래시장 현장지원...공용주차장 EV충전기 설치-소규모 점포 LED 교체 등 전기요금 절감 방안 컨설팅
7
'야나두 1월15일특가' 첫세일 78% 도대체 뭐지...오퀴즈는 참 쉽지요 “조정석 이어 헨리가 찜한 너두 할수 있어 야나두 수강생 동기부여 ㅇㄷㅇㅂㅇㅅㅋㅇ” 과연 정답은
8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계와 '인공지능(AI)·빅데이터' 적용 논의…스마트제조산업협회, 대한상공회의소, 안산스마트제조혁신센터, 케이웨더, 한양대 AI솔루션 센터,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등
9
'탑텐몰 오늘만타로' 도대체 뭐지 거저나 다름없다고?...총상금이 자그마치 “당첨 확률은 00.7%” 과연 정답은
10
롯데마트 휴무일, 둘째주 일요일 12일…“대부분 휴무, 헛걸음하기전에 영업하는 지점 어디인지 확인해야”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0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