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희망의 집 42호’ 완공식 개최​​

최아람 기자l승인2019.11.21l수정2019.11.21 11:0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KB손해보험은 20일 오후 강원도 고성군에서 최수현(가명, 8세) 양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2호’ 완공식을 개최했다. 행사에 참석한 KB손해보험 소비자보호본부장 이승재 전무(우측 다섯번째)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우측 첫번째)을 비롯한 KB손해보험 및 재단 임직원들이 새롭게 지어진 42번째 희망의 집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손해보험)

[이코노뉴스=최아람 기자] KB손해보험은 20일 오후 강원도 고성군에서 최수현(가명, 8세)양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2호’ 완공식을 개최했다.​​

KB손해보험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하는 희망기금으로 ‘희망의 집’을 건축하고 있으며 아동 및 청소년 가정 중에서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에 새로운 보금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지난 2005년 전북 진안군에 희망의 집1호를 시작으로 하여 이번에는 강원 고성군에 42호가 탄생하게 되었다.​​

42번째 희망의 집 주인공이 된 최 양은 농업에 종사중인 아버지, 베트남인 어머니와 함께 노후화된 농가에서 생활해오고 있었으나 이마저도 지난 4월 고성산불로 전소되어 현재는 정부가 지원하는 5평 남짓의 조립식 주택에서 생활하며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KB손해보험은 최 양과 그 가족들이 쾌적하게 생활하고 최 양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2달여 기간의 공사를 거쳐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하였다.​​

이날 행사에는KB손해보험 소비자보호본부장 이승재 전무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을 비롯한 KB손해보험 임직원과 관련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KB손해보험 이승재 전무는 최 양과 가족들이 이 곳에서 맞을 희망 가득한 미래를 기원하며 지원금을 전달했고, 노동조합에서는 새로운 보금자리를 채워줄 가구를 선물하며 입주를 축하했다.​​

이승재 전무는 기념사를 통해 “아이들은 쾌적한 환경에서 건강하게 자랄 권리가 있다”며 “KB손해보험은 오늘 완공된 ‘희망의 집’에서 최양이 마음껏 꿈꾸며 행복하게 성장하길 응원한다”고 말했다.​​
최아람 기자  e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0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