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3분기 누적 영업이익 5850억원 기록…“이익률 업계 최고 수준 유지”

최아람 기자l승인2019.10.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최아람 기자] GS건설이 3분기 누적 영업이익 5,850억원의 경영실적을 거뒀다. 영업이익률과 세전이익률이 각각 7.7%, 8.3%를 기록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이익률을 달성했다. 

GS건설은 28일 공정 공시를 통해 3분기 누적 기준 매출 7조6,180억원, 영업이익 5,850억원, 세전이익 6,300억원의 경영실적(잠정)을 발표했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감소했지만 매출 총이익률은 오히려 상승하며 이익성장세가 견조함을 드러냈다.

세부적으로 영업이익은 지난해 1분기1,200억원의 해외프로젝트 환입을 감안하면 감소폭은 크지 않았다.

신규수주는 지난해 동기 수준인 6조 6,290억원이었다. 매출 감소세는 해외 부문에서 영향이 컸다. 전체 매출 중 해외 부문의 매출은 2조3,490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43.2%가 줄어들었다.

매출은 줄었지만 매출 총이익률이 지난해보다 상승했다. 실제 올해 3분기까지 매출 총이익률은 13.4%로 지난해 동기 12.0%보다 높았다.

세전이익도 6,30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소폭(4.1%) 감소하는데 그쳤다. 이같은 이유는 건축/주택 부문의 매출 총이익률이 16.7%대로 탄탄한데다 그동안 부진했던 플랜트 부문도 11.0%로 양호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한편 분기별 실적은 3분기에 매출 2조4,420억원, 영업이익 1,880억원, 세전이익 2,390억원이었다. 매출은 전분기 대비 5.2%가 줄었고, 영업이익은 8.7%가 줄었다. 하지만 세전이익은 전분기 대비 12.2%, 전년동기 대비 53.2%가 증가했다.

GS건설 관계자는 “수익성에 기반한 선별 수주와 경쟁력 우위 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지속 가능 경영의 기반을 탄탄히 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아람 기자  e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기사
1
한국전력공사, 전통시장 '맞춤형 지원'...LED와 전동기 교체-상업용 고효율 냉장고·냉난방기 구입-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배전설비 정비-공용주차장 전기차(EV) 충전기 설치 지원 전기 요금 절감 사업 등 지원
2
코스트코 휴무일, 셋째주 일요일 19일…“모든 지점 영업, 헛걸음 돌리는 일 없어”
3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 '에너지 절약 컨설팅 해드려요'...중앙시장-문창시장등 재래시장 현장지원...공용주차장 EV충전기 설치-소규모 점포 LED 교체 등 전기요금 절감 방안 컨설팅
4
킵쿨 수드 대나무 토너 반값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돈을 준다고’...“피부의 겉과 속 ○○○○○○○” 과연 정답은
5
한국동서발전, 0.011% 발전설비 고장 정지율 달성...2001년 한국전력에서 분리된 이후 '역대 최고 성적' 기록
6
대만 증시, 반등 마감...훙하이 정밀, 광바오 과기, 옌화, 궈쥐, 롄파과기, 타이다 전자, 대만 플라스틱, 아시아 시멘트 등 견조
7
이마트 휴무일, 셋째주 일요일 19일…“모든 지점 영업, 근처 이마트 지점 아무데나 가도 돼”
8
'야나두 1월15일특가' 첫세일 78% 도대체 뭐지...오퀴즈는 참 쉽지요 “조정석 이어 헨리가 찜한 너두 할수 있어 야나두 수강생 동기부여 ㅇㄷㅇㅂㅇㅅㅋㅇ” 과연 정답은
9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계와 '인공지능(AI)·빅데이터' 적용 논의…스마트제조산업협회, 대한상공회의소, 안산스마트제조혁신센터, 케이웨더, 한양대 AI솔루션 센터,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등
10
한국수력원자력, 원자력발전소에 인공지능(AI) 적용 위한 경진대회 개최-한국원자력연구원, 울산과학기술원, 엠엔디와 함께 기술 개발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0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