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병원 앱 쓰면 편리, “주변 문 연 병원과 약국 지도로 보여주고 진료시간 및 과목 조회도”

정신영 기자l승인2019.09.14l수정2019.09.14 10:4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정신영 기자] 명절에도 아프면 병원·약국을 찾아야 한다.

추석 연휴 기간 서울시내 67개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은 평소와 같이 24시간 운영된다. 당직의료기관은 운영시간을 확인하고 이용해야 한다.

▲ 뉴시스 그래픽

응급의료기관은 ▲서울대학교병원 등 권역·지역응급의료센터 30개소 ▲서울시 동부병원 등 지역응급의료기관 20개소 ▲서울시 대한병원 등 응급실 운영병원 17개소 등 총 67개소가 문을 연다.

당직의료기관은 연휴기간 중 환자의 일차 진료를 위해 응급의료기관 외 병·의원 470개소가 응급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휴일지킴이약국은 시민 편의를 위해 당직의료기관의 인근 약국을 지정해 1223개소가 운영된다.

국번없이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0(다산콜센터)으로 전화해 안내받거나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제공(e-gen)'을 통해서도 알 수 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추석 연휴인 12일부터 15일까지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응급실 과밀화 예방 차원에서 동네 병‧의원 및 약국 이용을 독려하기 위해 연휴기간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 정보를 응급의료포털 홈페이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을 통해 제공했다.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은 사용자 위치 기반으로 주변에 문을 연 병·의원과 약국을 지도로 보여주고 진료시간 및 진료과목 조회가 가능하다.

야간진료기관 정보, 자동심장충격기(AED) 위치 정보, 응급처치요령 등 응급 상황에서 유용한 내용을 제공한다.

복지부에 따르면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응급실 운영기관 521개소가 평소처럼 24시간 진료를 하며, 다수의 민간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추석 당일(13일)에도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했다.

추석 연휴에 문을 여는 병의원 및 약구 수는 12일 1만1,274개, 13일 3,664개, 14일 6.691개, 15일 5,862개소 등으로 하루 평균 6,873개소로 집계됐다.
정신영 기자  eco6953@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기사
1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취소 부당…타이레놀조차 부작용으로 연간 몇백명 사망 보고"
2
서울스토어 추석선물, ‘그냥 공짜로 준다고?’… 나이키, 아디다스, 폴로랄프로렌, 언더아머, 케빈클라인, 라코스테 등 최대 81% 할인
3
토스 송편지원금 도대체 뭐지, '그냥 공짜로 준다고?...깜짝퀴즈는 참 쉽지요, “남은 송편지원금 금액은 96,8□□원” 과연 정답은
4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돼지열병 관련주 주가 흐름 어떻게 변하나…이글벳·체시스 주목
5
산다화 비타민씨에센스 도대체 뭐지 그냥 공짜로 준다고…초성퀴즈는 참 쉽지요, “나는 안정화된 비타민씨 ㅇㄷㅊ” 과연 정답은
6
'아이언맨 LED 마스크팩' 도대체 뭐자, 특가세일 대박…‘추석에도 3000만큼 사랑해’ 제품 사면 이웃 사랑 실천
7
로또876회당첨번호, “873회 1등 당첨자, 아내가 밤마다 계속 눈물만 흘렸다는데 걱정 안시키고 행복하게 살겠다”
8
뉴트리코어 맥스크릴오일, 도대체 뭐지 ‘그냥 공짜로 준다고?’...행운퀴즈는 참 쉽지요 “선상가공 과정을 거치는 □□□□□은 무엇?"
9
신라젠, 주가 어디까지 무너지나…매도세 쏟아지며 하락 이어져
10
W컨셉 폴인데이 ‘그냥 공짜로 준다고?’, 나이키, 푸마, 입생로랑, 디올, 어뮤즈 등 쌀 때 왕창…행운퀴즈는 참 쉽지요, “타임특가는 하루에 몇 개 브랜드” 과연 정답은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9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