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젠, “임상 3상은 순항 중 분명”…“임상 난항 사실 무근” 주가 급락했다가 낙폭 줄어들어

어 만 기자l승인2019.03.12l수정2019.03.12 13:4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그래픽=네이버금융 캡처)

[이코노뉴스=어 만 기자] 신라젠은 이날 한 매체의 “꿈의 항암제 펙사벡? 임상진행 교수도 “기대 안한다”” 보도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면서 “현재 임상 3상은 순항 중에 있음을 분명히 밝힌다”는 입장문을 홈페이지에 게재했다.

신라젠 측은 “그 이유는 회사 및 임상의는 미국 FDA 및 각국 규제당국의 엄격한 임상시험 3상 규정상 ‘절대 임상시험 유효성 데이터에 관해 외부 누설할 수 없음(불가능)’을 알려드린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시 강조드리지만, 간암 대상 펙사벡의 임상 3상시험 유효성 데이터 접근 권한은 오직 ‘외부의 독립적인 데이터 모니터링 위원회(DMC)만 갖고 있음’을 분명히 말한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현재 임상 3상은 국내 서울아산병원, 서울대학교병원, 분당차병원 등 23개 병원에서 대규모로 모집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라젠은 12일 코스닥 시장에서 오후 1시40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1.07%(800원) 하락한 7만4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신라젠은 장 내내 상승세를 보이다 오후 갑자기 낙폭이 커졌다. 이후 회사 측의 입장문이 나온 이후 낙폭이 줄어들고 있다.

 
어 만 기자  uhrmann@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 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9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