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무사, '위수령·계엄령 검토' 문서 작성"…이철희 “기무사는 촛불집회 때 심각한 치안불안 전망"

이영운 기자l승인2018.07.06l수정2018.07.06 08: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기무사령관이 헌재의 탄핵심판 결정을 앞둔 2017년 3월 초 '전시 계엄 및 합수업무수행방안'이라는 제목으로 작성한 문서/이철희 의원실=뉴시스 제공

[이코노뉴스=이영운 기자] 국군기무사령부가 지난 촛불집회때 위수령·계엄령을 준비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5일 기무사령관이 헌재의 탄핵심판 결정을 앞둔 2017년 3월 초 '전시 계엄 및 합수업무수행방안'이라는 제목으로 작성해 국방장관에게 보고한 8쪽의 문건을 공개했다.

'전시계엄수행방안’'은 현상진단, 비상조치유형, 위수령발령, 계엄선포, 향후조치 등 총 5개 부분으로 구성돼 있다.

먼저 현상진단에는 헌재 선고 이후 전망을 '대규모 시위대가 집결해 청와대·헌법재판소 진입·점거를 시도', '일부 시위대가 경찰서에 난입하여 방화·무기탈취를 시도'할 것으로 관측했다.

뉴시스에 따르면 이철희 의원은 "기무사는 한국사회가 심각한 치안불안 상태로 빠져들 것으로 전망했다"고 말했다.

비상조치유형에서는 위수령과 계엄령의 차이를 언급하며 '국민들의 계엄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고려, 초기에는 위수령을 발령하여 대응하고 상황악화 시 계엄(경비→비상계엄) 시행 검토'라고 적시했다. 5쪽 '서울지역 위수령 발령시 조치'에서는 '수방사령관을 위수사령관으로 임명, 시위대 대응을 준비하고, 대규모 시위대가 청와대 진입 시도시 위수령을 발령 검토'한다며 증원가능부대를 구체적으로 명시했다.

6쪽 '계엄 선포'에서는 '사회 혼란 수준에 따라 경비계엄에서 비상계엄으로 확대'한다는 큰 방향을 제시 한 후, 과격시위 예상지역인 '광화문은 3개 여단, 여의도는 1개 여단이 담당'한다는 구체적인 부대 운용 방안까지 담았다.

'비상계엄' 부문에는 '합동수사본부는 정보수사기관을 조정·감독하여 집회·시위 주동자 등 특별조치권을 위반한 계엄사범을 색출, 사법처리', '계엄사 보도검열단(48)명 및 합수본부 언론대책반(9명)을 운영, 군 작전 저해 및 공공질서 침해내용이 보도되지 않도록 언론통제', '방통위 유언비어 대응반은 시위선동 등 포고령 위반자의 SNS계정을 폐쇄하는 등 사이버 유언비어 차단'이라고 구체적으로 임무를 명시했다.

이 의원은 "촛불집회 때 군이 위수령·계엄령을 준비했다는 의혹이 결국 사실로 밝혀졌다"며 "단순히 해당 문건의 작성경위를 밝히는 수준을 넘어 치안확보를 빌미로 군을 움직이려 했던 위험천만한 시도가 없었는지, 또 기무사 외에 가담한 군 조직이나, 국방장관의 윗선은 없는지 등 철저한 진상규명과 가담자 전원의 발본색원이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이어 이 의원은 "불법정치개입과 민간인 사찰도 모자라 군정 획책 계획까지 갈 데 까지 간 기무사는 해체에 준하는 개혁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이영운 기자  mhlee1990@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기사
1
코스트코 휴무일, “26일 일요일 일산점과 의정부점 제외하고 모두 쉰다고? 헛걸음 말아야”
2
코스트코 휴무일, “설날 당일인 25일 모든 지점 휴무, 헛걸음 말아야…설날 다음날은 어떻게 되나”
3
롯데마트 휴무일, “26일 일요일, 쉬는 지점 어디?…대부분 휴무라 확인하고 방문해야”
4
한국남동발전-한국에너지공단, 경남 진주시 중앙시장에서 '전통시장 온실가스 감축' 준공식...LED 교체 비용 등 지원
5
크릴오일 혈관청소부로 불리지만 “나이 들면서 내장 지방이 잘 빠지지 않는다면…용법 용량 지켜야, 괜한 부작용이 효능 전부 깎아 먹어”
6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올해 체감할 수 있는 '에너지 전환' 성과에 주력"...연료전지, 열병합, 태양광 등 분산형 에너지시스템 확산
7
'시원스쿨 반값대란' 도대체 뭐지 거저나 다름없다고...초성퀴즈는 참 쉽지요 “세상 참 많이 좋아졌네 영어를 펜으로 공부한다고? “시원펜은 ㅅㄱㅅ ㅎㅅ ㅂㅈ” 과연 정답은
8
한국동서발전-한국수력원자력, 호봉제 손본다…코트라, 석유관리원, 산림복지진흥원, 재정정보원, 새만금개발공사 등 직무능력 따라 임금 결정
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우한폐렴' 감염 중국 의사 "바이러스, 각막 통해 침투된 듯"
10
‘현대카드 스타벅스 플래너' 도대체 뭐지 ’커피를 공짜로 준다고?‘... 오퀴즈 정답은 참 쉽지요“이벤트 대상은 신규 발급한 ○○회원” 과연 정답은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0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