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더 뉴 G70’ 이미지 공개

최아람 기자l승인2020.09.09l수정2020.09.09 08:4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최아람 기자] 제네시스 G70가 브랜드 디자인 정체성이 강화된 ‘더 뉴 G70’로 돌아왔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다음 달 출시 예정인 더 뉴 G70의 내ᆞ외장 디자인을 9일 공개했다.

2017년 출시된 스포츠 세단 G70는 고급스러운 디자인, 역동적인 주행성능, 우수한 안전성을 갖춰 ‘2019 북미 올해의 차’, ‘미국 모터트렌드 2019 올해의 차’,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 충돌평가 최고 등급(Top Safety Pick+)’ 등에 선정됐다.

더 뉴 G70는 제네시스가 3년 만에 선보이는 G70의 첫 번째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제네시스의 전 차종 중에서 가장 역동적인 외장과 ▲첨단 사양을 더한 운전자 중심의 실내 공간을 갖췄다.

아울러 기존에 국내ㆍ외 고객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은 엔진과 변속기를 조합해 후륜구동 기반의 여유 있는 동력성능을 유지했다.

더 뉴 G70는 역동적인 스포츠 세단의 감성을 한 층 더한 디자인으로 재탄생했다.

전면부는 출발 직전 단거리 육상선수의 팽팽한 긴장감을 연상시킨다. 제네시스 로고의 방패에서 영감을 받은 ‘크레스트 그릴’은 헤드램프보다 낮게 위치하고, 대각선으로 배치된 두 줄 디자인의 ‘쿼드램프’는 속도감과 역동성을 표현하며 제네시스의 상위 차종과 구별되는 독창적인 이미지를 연출한다.

측면부는 전ㆍ후면부에서 이어지는 얇고 예리한 형태의 램프가 육상선수의 강한 근육과 같은 바퀴 주변부의 입체감을 돋보이게 한다. 또한 공력 효율에 최적화된 공기 배출구(사이드 벤트)로 기능성과 심미성을 동시에 갖췄다.

후면부는 제네시스 로고의 비상하는 날개의 모습을 표현한 리어램프가 낮과 밤, 어떤 상황에서도 제네시스의 정체성을 나타낸다. 또한 범퍼 하단부에 차폭을 강조하는 그릴부와 한 쌍의 배기구(듀얼 머플러) 사이에 위치한 차체 색상의 디퓨저(Diffuser)ꠓ1가 스포츠 세단의 뒷모습을 완성한다.

실내는 전투기 조종석을 닮은 운전자 중심 구조를 계승하고 첨단 정보기술(IT) 사양을 추가했다.

제네시스 전용 디자인이 적용된 신규 10.2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무선 업데이트(OTA), 발레모드, 카페이 등을 지원한다.

아울러 충전 용량이 늘어난(5W→15W) 가로형 무선 충전 시스템은 기존의 세로형 대비 더욱 다양한 크기의 스마트폰을 충전할 수 있다.

한편 더 뉴 G70는 가솔린 2.0 터보, 디젤 2.2, 가솔린 3.3 터보 등 파워트레인 3종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더 뉴 G70는 제네시스의 디자인 정체성이 더해져 더욱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로 탄생했다”이라며 “상세 사양은 다음달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아람 기자  e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기사
1
음악형제들 비엠피 뮤직브로 음악시장 혁신 도대체 뭐지 거저나 다름없다고...오퀴즈 8시 9시 정답은 참 쉽지요 "'BMP'의 풀네님“ 과연 정답은
2
모더나 관련주, 에이비프로바이오‧파미셀 희비 엇갈려…에이비프로바이오 2% 하락 반해 파미셀 1% 상승
3
포슐라, 드라마타이즈 캠페인 퍼밍 크림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돈을 준다고’...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참 쉽지요 " OOO의 목소리“ 과연 정답은
4
WSJ ”내년에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지배적, 화이자-모더나 비해 저렴”…“국내 관련주로 SK케미칼과 진매트릭스 등 거론”
5
조성아 물분톤업 크림, 촉촉한 물 보송한 분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포인트를 준다고’...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참 쉽지요 "○○○○ 함유“ 과연 정답은
6
에이비프로바이오·엔투텍 모더나 관련주, 희비 엇갈려…특히 에이비프로바이오 갑작스런 10% 폭락
7
깔끔상회 배수구 클리너 염소계 이물질 산소 발생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포인트를 준다고’...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참 쉽지요 "수억개의 ○○○○“ 과연 정답은
8
에이비프로바이오‧파미셀 모더나 관련주, 엇갈리는 주가 여전…에이비프로바이오 롤러코스터 주가
9
에이비프로바이오‧파미셀 모더나 관련주, 희비 엇갈려…특히 에이비프로바이오 10% 폭락에 투자자들 당황
10
“미국 유나이티드항공 화이자 백신 수송”, “제일약품, KPX생명과학 등 관련주 주목”…‘모더나는 별도 논의 없이 백신 공급 추진’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0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