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한국예술종합학교 ‘제6회 동편제마을 국악 거리축제’ 온라인 개최

최아람 기자l승인2020.09.01l수정2020.09.01 08: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김영임.

[이코노뉴스=최아람 기자]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주최하고 한국예술종합학교가 주관하는 예술세상 마을 프로젝트의 ‘제6회 동편제마을 국악 거리축제’가 ‘멀어진 거리, 하나된 소리’를 주제로 9월 6일부터 9월 25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최정상급 명인·명창들의 우리 소리와 연주가 벌어지는 제6회 동편제마을 국악 거리축제는 총 16개의 VOD영상으로 제작(국악방송 제작)되어 ‘예술세상TV' 플랫폼을 통해 서비스된다.

9월 6일에 서막을 여는 축제는 네이버LIVE로 진행되며, 저녁 7시 개막공연에서는 3세대에 걸친 4명의 여성 가객의 열정적인 국악 공연이 펼쳐질 계획이다.

한국을 대표하는 국악인 안숙선 명창, 소리꾼으로 재탄생하는 미스트롯 송가인, <회심곡>으로 대표되는 김영임 명창, 국악소녀 송소희의 국악 향연이 준비되어 있다. 송가인은 월드뮤직밴드 억스(AUX)의 보컬 서진실, 우리소리 바라지와 함께 특별한 공연까지 선보이고, 송소희는 두 번째 달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민요 공연을 진행한다.

개막공연 전 사전 프로그램으로는 전통음악을 현대의 시나위로 풀어내는 ’앙상블 시나위‘, 전통음악을 기반으로 하는 현대 판소리꾼 이나래와 장문희 명창이 공연하는 한낮의 정자마루 콘서트가 진행되며, 6일 오후 4시에 네이버 LIVE로 생중계된다.

그 외에도 올해 5월 세종문화회관에서 김덕수의 63년 음악 인생 및 우리 연희의 과거와 미래를 보여준 <김덕수전傳> 공연 VOD와 크로스오버 음악을 보여주는 강은일 해금플러스의 연주 VOD 업로드를 시작으로, 글로벌 국악 명인 명창들을 비롯한 현대차 정몽구 재단의 국악 장학생 고한돌, 김기진, 서의철의 국악 프로그램 VOD가 9월 25일까지 순차적으로 오픈된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 권오규 이사장은 “올해도 어김없이 훌륭하신 명인·명창들을 모시고 동편제마을 국악 거리축제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예년과 달리 비록 온라인으로 진행되어 아쉬운 점은 있지만, 작은 마을에서 울려 퍼지는 우리 소리를 보다 많은 분들이 마음껏 감상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예술세상 마을 프로젝트 총감독 이동연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는 “국악이라고 하는 순수 예술의 축제이긴 하지만 무엇보다도 마을 주민들이 국악을 사랑할 수 있는 그런 축제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관객들께서는 현장에 못 오시더라도 예술세상TV와 네이버 생중계를 통해서 저희 축제와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최아람 기자  e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아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1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