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역시, 코로나 확진자 다녀간 중앙로지하상가 전구역 폐쇄...대전시청사 출입 제한 등 강력한 조치

조승환 기자l승인2020.02.22l수정2020.02.22 19: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코노뉴스=조승환 기자]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22일 오후 정례 브리핑에서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명단을 확보해 유선 연락으로 증상 유무를 확인했으며 이중 증상이 있는 1261명(13.5%)에 대해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 대전광역시 보건소 직원들이 22일 코로나 19 확진자가 다녀간 중앙로 지하상점가를 소독하고 있는 가운데 허태정 시장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 대전시 제공)

이날 오전 9시 기준 확진자가 190명 추가돼 총 346명이 됐다. 이중 327명이 격리입원 중이다.

새로 확진된 190명 중 신천지 대구교회 사례와 관련된 환자는 84명이다. 이로써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총 169명으로 늘어났다. 전체 확진자의 48.8%에 달한다.

한편 대전광역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한 중앙로지하상가 전 구역을 전격 폐쇄했다.

대전광역시는 이날 첫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집중 방문한 것으로 전해진 중앙로 지하상가에 대해 상인회의 동의를 받아 23일 오전 10시까지 공용통로를 제외한 전구역에 대해 폐쇄조치했다.

허태정 시장은 지하상가 방역현장을 지휘한 뒤 대전기독교연합회 회장인 김철민 목사를 만나 주말 기독교 종교행사 시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교계의 각별한 주의와 협조를 당부했다.

대전시는 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개방 공간을 임시 폐쇄하고 대전시청사 사무실 출입제한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24일부터 시민에게 개방되던 시청사 20층 하늘도서관과 3층 희망열람실을 폐쇄하고, 1층과 2층 전시행사도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또한 민원인은 시청 방문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시청 내 모든 사무실에 대한 방문객 출입이 제한된다.

한편 대전광역시에서 두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시에 따르면 유성구에 거주하는 60대 여성이 이날 진행된 1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고, 충남대병원에서 격리돼 진행된 재검에서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는 태국 여행을 한 적이 있는 대구 주민과 접촉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조승환 기자  shcho0505@econonews.co.kr

<저작권자 © 이코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승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기사
1
혈장치료제 관련주, 어떤 거 있나…녹십자 이어 시노펙스-에스맥 등 매수세 몰리나
2
식품의약품안전처,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임상 12건 승인…부광약품-엔지켐생명과학-신풍제약-종근당-크리스탈지노믹스-대웅제약-국제백신연구소-제넥신 등, 렘데시비르 및 클로로퀸 등 5건 임상 종료
3
'아클린 비자극마스크' 칼이나 가위없이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돈을 준다고’...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참 쉽지요 “덮개 ○○○제거 기능” 과연 정답은
4
시서스가루, “포도과 다년생 식물, 신경안정제 효능, 스트레스 해소법으로 복용”...설사, 두드러기, 복통 등 부작용도
5
파티마평화의 성당, “파주시청, 고양시 코로나 확진자 3명 다녀간 성당…4일 토요일 방문자 검사 받아야”
6
'성분에디터 락토 유산균 재생크림' 유익균 먹이 도대체 뭐지 그냥 걷기만 해도 돈을 준다고’...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참 쉽지요 “OOOOOOO 만나 유해균 케어” 과연 정답은
7
정곡상회, “광주 확진자 동선에 포함된 곳…광주광역시청, 북구 우산동 상회 방문한 고객 보건소 검사 받아야”
8
'샘이 많아서 안달하는 사람' 샘바리 도대체 뭐지...리브메이트 오늘의 퀴즈는 참 쉽지요...‘ 힌트는 ㅅㅂㄹ'
9
신도기연, 상장하자마자 14% 폭락에 투자자들 당황…3만원선 무너져
10
이재명 관련주 에이텍·에이텍티앤, 낮부터 갑작스런 급등에 상한가…에이텍 25% 급등 이어 에이텍티앤 상한가
여백
신문사소개조직도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  대표법인 : 이코노뉴스
등록번호 : 서울, 아03530  |  등록일 : 2015년 01월 19일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조희제  |  상임고문 남영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20 이코노뉴스. All rights reserved.